방문을 환영합니다.
한국어
롤링배너1번 롤링배너2번 롤링배너3번 롤링배너4번
성경과 세상의 이슈에 대한 성경적 이해를 돕고, 잘못된 지식과 가짜 정보를 바로잡습니다.
-
조회 수 211 추천 수 3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성경을 읽다 보면 익숙한 구절들을 그냥 읽어 넘길 때가 있다. 그러나 제대로 된 번역으로 보면 미묘한 듯 큰 차이가 나는 구절들이 있다. 하나님은 정확하신 분이므로 우리도 그분의 말씀을 정확히 안다면 더 큰 은혜와 감동이 있을 것이다.

 

Daily Devo_20170523054152.jpg

1. '덮느니라' vs. '덮으리라'

"사랑은 허다한 죄를 덮느니라" 이 부분은 성도라면 누구나 잘 아는 말씀이다. 그런데 흠정역으로 보면 아주 미세한 차이가 있다. "덮느니라"가 아니라 "덮으리라"로 되어 있다. 이것은 어떤 차이일까?

무엇보다도 너희끼리 뜨거운 사랑을 품으라. 사랑은 허다한 죄를 덮으리라. (벧전 4:8, 흠정역)

무엇보다도 뜨겁게 서로 사랑할지니 사랑은 허다한 죄를 덮느니라 (벧전 4:8, 개역개정)

개역성경의 '덮느니라'는 사랑의 속성 자체를 말하는 것으로 들린다. 하지만 '덮으리라' 하면, 너희가 뜨거운 사랑을 품으면 허다한 죄가 덮일 것이라는 뜻으로 들린다. 어떤 쪽이 더 마음에 와닿는지는 각자 다르겠지만, 하나님이 두 가지 말씀을 하진 않으셨을 것이다.

이 부분은 한국어 번역에 문제가 있는 것은 아니고, 킹제임스 성경과 현대역본의 차이에서 온다.

And above all things have fervent charity among yourselves: for charity shall cover the multitude of sins. (벧전 4:8, KJB)

Above all, love each other deeply, because love covers over a multitude of sins. (벧전 4:8, NIV)

이처럼 킹제임스 성경은 '~일 것이다'라는 뜻의 shall이 있어서 앞으로 있을 결과에 대해 말씀하고 있지만, 대표적인 현대역본인 NIV는 이 단어를 빼서 사랑 자체의 속성에 대한 내용처럼 바꿔 놓았다. 현대역본 계열인 개역성경도 자연스럽게 번역이 달라질 수밖에 없다.

문맥상으로도 뜨거운 사랑을 품으면 그 사랑이 허다한 죄를 덮을 것이라고 하는 것이 자연스럽고, 교훈도 실제적이다.

2. '받은 줄로' vs. '받는 줄로'

기도할 때 무엇을 원하든지 기도하고 구하는 것은 받은 줄로 믿으라는 말씀도 매우 유명하다. 그런데 이것도 '받은 줄로' 믿는 게 아니라 '받는 줄로' 믿는 것이다.

'받은 줄로'라는 것은 이미 받았다 치거나 받을 것으로 친다는 뜻이니 믿음의 투철함을 드러내는 것 같이 보이기도 하지만, 맹목성이 엿보이는 부분이다.

기도는 현재로부터 장차 다가올 일에 대한 소망이므로 받았다고 믿는다는 것은 어법 자체에도 문제가 있다. '받는 줄로' 믿는다는 것은 지금으로부터 미래에 어떤 응답이든 받게 되는 것으로 생각하며 기도의 결과를 겸허하게 받아들이는 것이다.

그러므로 내가 너희에게 이르노니, 너희가 기도할 때에 무엇을 원하든지 너희가 그것들을 받는 줄로 믿으라. 그리하면 너희가 그것들을 받으리라. (막 11:24, 흠정역)

그러므로 내가 너희에게 말하노니 무엇이든지 기도하고 구하는 것은 받은 줄로 믿으라 그리하면 너희에게 그대로 되리라 (막 11:24, 개역개정)

이 역시 영어성경에서 현대역본이 바꾼 것이다. 받는다는 뜻의 'receive'가 과거형으로 되어 있다.

Therefore I say unto you, What things soever ye desire, when ye pray, believe that ye receive them, and ye shall have them. (막 11:24, KJB)

Therefore I tell you, whatever you ask for in prayer, believe that you have received it, and it will be yours. (막 11:24, NIV)

기도할 때마다 받은 것으로 믿는 것은 믿음이 강한 것이 아니라, 하나님이나 기도라는 행위 자체를 실제적인 행동으로 이해하기보다는 무작정 믿으라고 하는 듯한 느낌이다.

3. '있으리라' vs. '있느니라'

마태복음의 마지막 절에서 예수님은 제자들에게, 세상 끝날까지 너희와 항상 함께 있으리라고 하셨다. 역시 익숙한 말씀이다. 그런데 이것도 흠정역은 '있으리라'가 아닌 '있느니라'로 되어 있다.

...보라, 내가 세상의 끝까지 항상 너희와 함께 있느니라, 하시니라. 아멘. (마 28:20, 흠정역)

...볼지어다 내가 세상 끝날까지 너희와 항상 함께 있으리라 하시니라 (마 28:20, 개역개정)

이 부분은 영어성경에서 동일하게 "I am with you"인데, 이 말은 "나는 너와 함께 있을 것이다(있으리라)"가 아닌 "나는 너와 함께 있다(있느니라)" 또는 "나는 너에게 동의한다", "나는 네 편이다" 등의 뜻이며, 앞으로도 함께 있겠다는 뜻이다. 반면에 '너희와 항상 함께 있으리라'는 미래만을 담고 있다.

'있으리라'는 아마도 예수님이 승천하시면 지금은 떠나가지만 장차 예수님의 영, 성령님이 지켜주신다는 식으로 이해한 번역이 아닐까 싶다. 이 부분을 보면서 지금부터 계속 함께 계신다는 느낌은 받을 수 없었으니 말이다.

* * *

말이란 '아' 다르고 '어' 다른 법이다. 미묘한 차이 같지만 보기에 따라 결코 작지 않은 다름일 수 있다. 하나님을 이해하고 하나님 말씀의 세미한 음성을 이해하려면 바른 번역이 필수다.

이런 이야기를 하면 어떤 이들은, 뭘 그런 거 가지고 따지느냐며 자신은 기존 성경의 어투와 번역이 익숙하고 은혜로워서 더 마음에 든다고도 말한다.

하지만 말씀은 내 마음에 드는 것을 고르고 아끼는 것이 아니라, 때론 듣기에 불편해도 하나님의 뜻을 제대로 담은 성경을 선택하고 읽어야 하지 않을까. 그것이 단단한 음식도 소화할 수 있도록 장성해가는 크리스천의 자세가 아닐까 한다.

'아' 다르고 '어' 다른 성경 번역 문제는 여러 성경들을 대조해 보면 금방 알 수 있다. 아마도 이상하다 싶은 부분을 보고 '어' 하다가 좋은 성경을 찾아보고 '아' 하는 때가 많을 것이다. 그 좋은 성경이란 1611년 영어 킹제임스 성경이며, 한국어로는 가장 충실하고 온전하게 옮겨진 킹제임스 흠정역이다.

 

 

김재욱_작가

  • profile
    David 2019.01.28 18:32
    미묘한 차이가 믿음(생활)에서 결국 엄청나 차이를
    내는 것을 많이 봤습니다. 그러니 킹제임스 성경이 더
    탁월할 수 밖에 없는 것 같습니다·
    항상 좋은 글 감사합니다^^
  • profile
    라스트러너 2019.01.29 06:35
    '아'와 '어'를 바르게 구분하는 것은 말씀을 깊이 묵상할 때도 큰 유익을 주는 것 같습니다.^^
    좋은 글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9 스마트폰 많이 해서 뒤통수에 뿔이 난다? 스마트폰 많이 하는 젊은이들의 머리뼈가 돌출한다는 논문의 진실공방 호주 선샤인코스트대 연구팀이 “두개골에 자라고 있는 뿔 모양의 뼈(노란색 화살표)... 2 file plan-B 2019.07.12 112
38 루시퍼는 어떤 존재로 성경에서 말하고 있는가? 4 순닮청 2019.05.29 222
37 전도지 내용에 대한 궁금증 2 순종 2019.05.17 137
36 하나님이 조물주(造物主)인가? 개역성경의 단어 '조물주'는 왜 부적절한 번역인가? 창조자 vs. 조물주 ​ 사도 바울은 로마서 1장 25절에서 하나님을 무시하고 그분의 거룩한 형상을 욕... 3 file plan-B 2019.05.08 156
35 연인한테 복음을 전하고 싶습니다. 3 궁금한청년 2019.04.20 148
34 아브라함과 세 남자, 그리고 빵 7 돌멩이 2019.04.11 244
33 성경 속 나라 이름, 개역과 흠정역 비교 "그게 그 나라였어?" 성경 속 나라 이름, 개역과 흠정역 비교 한국에서 가장 많이 사용되는 개역성경은 오래전 한자식 발음으로 된 고유명사들이 많다. 이미 익... 5 file plan-B 2019.03.21 368
32 룻과 보아스의 사례 의문점 6 북경아재 2019.03.10 244
31 도피성(逃避城)과 도피 도시(逃避 都市) 도피성(逃避城)은 왜 도피 도시(逃避 都市)로 번역되어야 하는가? 1 개역성경에는 도피성(逃避城, city of refuge)이라는 단어가 있다. 나는 어릴 때 이 단어를 ... 2 file plan-B 2019.02.22 247
» '아' 다르고 '어' 다른 성경 번역 성경을 읽다 보면 익숙한 구절들을 그냥 읽어 넘길 때가 있다. 그러나 제대로 된 번역으로 보면 미묘한 듯 큰 차이가 나는 구절들이 있다. 하나님은 정확하신 분... 2 file plan-B 2019.01.28 211
29 틴데일 교수가 영혼불멸 교리는 이교적인 사상임을 공공연히 지적했다? ! 4 정체성 2018.12.15 259
28 말하는 대로 된다는 '말의 능력', 성경적인 개념인가? 말하는 대로 된다는 '말의 능력', 성경적인 개념인가? 말의 힘, 말의 능력으로 성공하는 인생을 만들 수 있다는 이야기는 오래된 유행입니다. 우리 성경 ... 5 file plan-B 2018.12.12 301
27 [워싱턴] 온라인에서의 댓글에 대한 지혜로운 대처 방법. 8 David 2018.12.07 149
26 이슬람교의 진짜 창시자는 누구인가? <이슬람교 바로 알기>에 수록된 내용이지만 한 번 더 소개합니다. 이슬람교는 경계해야 할 종교가 분명하지만 과도한 공포나 근거없는 증오는 곤란합니다. 모든 ... 4 file plan-B 2018.09.09 400
25 그리스도인의 옷차림에 관한 글을 읽고 질문 드립니다. 4 사과SAGA 2018.09.08 276
24 [워싱턴] 청년들에게 좋은 독서 습관에 대해 알려주시겠습니까 ? 6 David 2018.08.13 191
23 [워싱턴] 신약 교회의 의사결정은 어떠해야 할까요 ? 4 David 2018.08.06 146
22 [워싱턴] 기독교인의 의사소통은 무엇이 다른가 ? 9 David 2018.07.16 202
21 천사의 날개는 몇 개일까? 가끔 기성교회 목회자들이 천사에 대해 설교하면서 정답이 없는 문제를 논하는 때가 있습니다. 흠정역 사용자들은 잘 알고 있는 문제지만 다시 한 번 정리해 봅니... 4 file plan-B 2018.07.15 793
20 '혼'을 구하는 것일까, '영혼'을 구하는 것일까? Q. 왜 '영혼'이라는 말을 두고 '혼'이라고 표현하나요? '혼'을 사랑한다, '혼'을 구한다 등의 표현을 쓰는 특별한 이유가 있나... 3 file plan-B 2018.06.28 807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