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문을 환영합니다.
한국어
롤링배너1번 롤링배너2번 롤링배너3번 롤링배너4번
읽을거리 위주의 매거진 콘텐츠입니다.
-
조회 수 272 추천 수 3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무슬림 유입 증가, 전도 기회…

기독교 자신감 가져야

우승기 선교사 <크리스천투데이> 인터뷰 

 

 

독일 사역 20년 우승기 선교사, ‘유럽 이슬람화’를 말하다

 

독일 기독교, 국가교회와 자유주의 탓에 위기

자유교회만 명맥, 진짜 신자는 1%도 안 될 것

유럽 교회 가장 큰 적은 이슬람 아닌 세속주의

이슬람 전도해야 하는데, 스스로 찾아오는 것

 

image.jpg

우승기 선교사

 

 

지난 2천년간 유럽은 기독교의 중심지였다. 그러나 최근 유럽에서는 기독교인들이 급속히 감소하고 있으며, 기독교는 일종의 ‘전통 문화’가 되어가고 있다. ‘이슬람화’에 대한 우려도 크다.

마르틴 루터를 배출한 종교개혁 발상지 독일에서 20년간 현지인 등을 대상으로 선교하고 있는 우승기 선교사(56)도 같은 생각이었다. 잠시 한국을 찾은 우 선교사에게 현지에서 느끼고 경험한 유럽 기독교의 위기와 이슬람화, 그리고 무슬림 선교에 대해 들어봤다.

 

 

-독일에서 사역하게 되신 계기가 있는지요.

 

“지금은 하이델베르크 옆 루드빅스하펜(ludwigshafen)이란 곳에서 사역하고 있습니다. 이곳은 세계 최대 종합화학회사인 바스프(basf) 등이 위치한 중화학단지로, 이곳에서 루드빅스하펜 침례교회를 맡고 있습니다.

 

한국 수원에서 목회하던 중, 2000년 4월 독일 괴팅겐에 있던 친구가 목회를 하다 갑자기 나이지리아로 떠나게 돼, 제게 교회를 맡아달라고 부탁했습니다. 준비 없이 갑자기 한국을 떠나게 됐지요. 성도들도 있고 비워둘 수 없었기 때문입니다. 그렇게 36세 때부터 시작한 독일 생활이 내년이면 만 20년째가 됩니다.

 

처음 간 교회는 한인교회가 아니었습니다. 여러 나라 사람들이 있어서, 영어로 설교하고 목회했습니다. 독일어를 몰랐기에, 학원을 다니면서 배워야 했습니다. 1년 반 정도 지나고 나니, 통역 없이 독일어로 설교할 수 있게 됐습니다.

 

만 3년 후 큰 도시로 옮겨보라는 권유에 따라 베를린으로 옮겼고, 3년 뒤 동독 지역 라이프치히에서 약 2년 간 사역하다 지금의 루드빅스하펜으로 옮겼습니다. 베를린과 라이프치히에서는 개척교회 사역을 했습니다.

 

계획에 따라 독일에 간 건 아니었지만, 한인들과만 목회하는 건 큰 의미가 없어 보였습니다. 그래서 독일인이나 독일어 사용자들을 대상으로 사역하기로 마음먹고, 지난 20년간 한국인들을 상대로 한국어로 목회하지 않았습니다. 한국인들이 오더라도, 독일인 등과 함께 어울렸습니다.”

 

 

-독일 교회에 대해, 현재 독일 기독교 상황에 대해 소개해 주신다면.

 

“독일은 우리나라처럼 장로교·감리교·침례교 같은 교파 이름을 사용하지 않고, 모두 ‘개신교회’라 부릅니다. 촘촘한 종파 구분 개념이 별로 없다.

 

대신 크게 두 종류로 나눌 수 있습니다. 루터교회라는 국가교회와 나머지 자유교회입니다. 자유교회들에는 종파 이름이 따로 없습니다. 저희도 침례교적인 방식을 추구할 뿐, 큰 의미를 두진 않습니다........

 

 

 

나머지 기사는 <크리스천투데이> 클릭

 

http://www.christiantoday.co.kr/news/327720

 

  • profile
    plan-B 2019.12.26 10:31

    독일의 우승기 형제님이 이번 12월 방문 중 종교신문 1위 <크리스천투데이>와 인터뷰를 했습니다. 국정원 첩보원 같지만 선교사 맞고요...ㅎㅎ 기사 전문은 링크를 클릭해 주세요. 

    http://plan-b.or.kr/index.php?document_srl=13929&mid=board_Ujya25

    전에 실렸던 독일 현지 리포트도 참고하세요.

    우승기 형제님, 다음 만남 때까지 건강하시고, 독일 사역에도 더욱 큰 열매가 있길 바랍니다.

  • profile
    David 2019.12.30 21:21
    귀한 선교사님이 하신 귀한 인터뷰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3 2020년, 성경을 두고 생각하는 것은. 1 file 다니엘모스 2020.01.15 368
» 우승기 선교사 <크리스천투데이> 인터뷰 2 file plan-B 2019.12.26 272
161 섬김이 문제로 다가올 때 (커트 스켈리) file plan-B 2019.12.16 93
160 12월 바탕화면 : 나의 평안을 너희에게 주노라 2 file plan-B 2019.11.30 219
159 가혹한 운명의 기로에서 만난 사람들의 선택 file plan-B 2019.11.14 176
158 11월 바탕화면 : 자신을 신뢰하는 모든 자에게 방패가 되시는 주님 2 file plan-B 2019.10.31 142
157 예수님을 사랑하십니까? (커트 스켈리) 3 file plan-B 2019.10.15 148
156 10월 바탕화면 : 우리를 향한 하나님의 생각은 '평안을 주는 것' 1 file plan-B 2019.09.30 159
155 반복되는 하루, 엔딩은 언제나 죽음이라면? 3 file plan-B 2019.09.16 122
154 9월 바탕화면 : 크고 능력 있는 일들을 네게 보이리라 2 file plan-B 2019.08.31 180
153 첫사랑을 잃은 교회 (커트 스켈리) 1 file plan-B 2019.08.13 136
152 8월 바탕화면 : 네 마음에서 소원한 것들을 네게 주시리라 2 file plan-B 2019.08.01 177
151 수백 명의 유대인을 동물원 지하에 숨겨준 여인의 실화 4 file plan-B 2019.07.06 280
150 7월 바탕화면 : 주께 소망을 둔 자들아, 크게 용기를 내라 3 file plan-B 2019.07.01 198
149 모르드개 (커트 스켈리) 5 file plan-B 2019.06.18 252
148 6월 바탕화면 : 아침에는 기쁨이 임하리로다 3 file plan-B 2019.05.31 190
147 애완동물 vs. 반려동물 5 file plan-B 2019.05.14 250
146 5월 바탕화면 : 내 말들은 없어지지 아니하리라 2 file plan-B 2019.05.01 187
145 인간 게놈 권위자의 인종에 대한 편견 3 file plan-B 2019.04.26 187
144 평택진리침례교회, 장로교회에서 독립교회로! 7 file plan-B 2019.04.21 47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